섀클턴의 위대한 항해

<지식의 힘>에서 리더쉽게 관해서 어느 CEO가 추천한 책이다. 이 책이 담고 있는 이야기는 남극횡단탐험을 계획하고 실천에 옮긴 탐험대장 섀클턴을 포함한 27명의 대원의 실화다. 탐험을 하며 남겼던 대원들의 일기를 모아 알프레드 랜싱이 최대한 사실적으로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묶었다. 덕분에 약간 지루한 면이 없잖아 있었으나 극적인 이야기가 주를 이루는 중반 이후 부터는 지루함 따위를 느낄 겨를이 없었다. 아문센과 […]

주식투자

여유자금(?) 100만원이 있어 우리금융에서 펀드를 구매했다. 아무것도 모르던 어리석은 옛날에는 주식투자해서 돈다 날려먹은 사람들의 한스러운 이야기를 종종 들으면서 주식투자는 불노소득이라고 나름대로 평가절하했던 시절이 있었다. 그러나 석사 1년차에 기업가 정신이라는 수업을 들으면서 아주 뒤늦게 주식의 의미를 깨닫고 긍정적으로 생각의 방향을 바꾸는 계기를 갖게 되었다. 내가 투자한 주식이 회사자산의 일부가 되어 그 회사가 발전한다면 그 이득을 함께 […]

KAIST 건강달리기

오늘은 2006년 1회 KAIST 건강달리기에 참가했다. 작년 마지막 대회는 겨울에 접어드는 길목에 치뤄졌는데, 날씨가 추워서 그런지 참가자수가 40명이 조금 넘었지만, 이번에는 80명 넘게 참가한 것 같다. 여전히 날씨는 작년 그 때 처럼 추웠지만 사람들은 추위에 떨면서도 활기차보였다. 최근 생활 리듬이 약간 깨지면서 컨디션이 좋지 않았는데, 어제 농구로 인해 다리까지 상당히 피곤했다. 아니나 다를까 출발하자마자 다리에 […]

아름다운 삶, 사랑 그리고 마무리

아름다운 삶, 사랑 그리고 마무리헬렌 니어링 지음, 이석태 옮김/보리 <지식의 힘>에서 기억은 나지 않지만 어떤 CEO가 감명깊게 읽었다고 소개했던 책이였다. 어떤 내용이 담겨있는지도 모른체, 책을 구입해서 읽었는데, 이 처럼 책을 읽은 후에 만족감을 주는 책이 없었던 것 같다. 이 책의 담긴 이야기처럼 아름다운 것이 또 있을까? 책의 저자는 헬렌니어링으로 어떻게 사는 것이 가치 있는 삶인가 […]

마지막 시험

오늘 대학원 컴파일러 시험은 내 학창시절의 마지막 시험이였다. 기말고사는 없고 다른과목은 보고서 쓰는 것으로 마무리 될 것이다. 오픈 슬라이드라는 전례없는 시험방식은 충분히 공부할 의욕을 상실하게 해주었다. 나뿐만 아니라 같이 수업을 듣는 연구실 사람들도 나와 별반 다르지 않은 것 같았다 ^^; 어제 스터디를 하고, 오늘 혼자 지겹도록 정리를 하고 시험에 임했다. 무슨 문제가 나올까 긴장되는 것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