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의 편지

Before 시리즈의 주인공 에단 호크는 4명의 자녀를 두고 있는데, 이 책의 주인공인 기사 토머스 레뮤얼 호크 경이 자녀들에게 교훈을 남기기 위해 쓴 편지글의 형식을 빌어, 자신이 살면서 얻은 지혜를 자녀들에게 전하고 있다. 가상의 이야기를 가져와 교훈을 전하는 방식을 좋아하진 않지만, 꼭 기억하고 싶은 교훈이 많아서 꽤 많은 내용을 위키에 옮겨 적었다. 겸손에 관련된 교훈만 추려서 […]

나는 고작 한번 해봤을 뿐이다

계획을 세우고, 계획을 따라가다, 어떤 이유로 계획을 놓치면, 계획없이 무기력하게 살아가기를 반복하는 것이 지금의 내 모습이다. 반복된 실패는 다시 계획을 세울 엄두조차 내지 못하게 한다. 비단 나만의 이야기는 아닐 것이다. 이 책은 일관되게 하나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무엇을 할까 고민만 하지 말고 일단 할 수 있는 것부터 해보자고. 세상은 앞으로 어떻게 변할지 모르고, 지금 하는 […]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

대학원생이었던 11년 전 이 책을 처음 읽었을 때는 그저 재밌다는 것이 나의 주된 감상이었다. 10년차 직장인인 지금의 내가 다시 읽었을 때 이 책은 완전히 다른 책이었다. 재미보다는 고민과 위로를 안겨주었다. 치기 힘든 공은 치지 않고, 잡기 힘든 공은 잡지 않는다 아무런 의심없이 세상이 시키는대로 필요 이상으로 바쁘게 살고 있고, 같이 일하는 동료들에게도 프로가 되어야 한다고 […]

국립세종도서관

최근 지친 심신을 달래고자 휴가를 내고 나홀로 여행 아닌 여행을 다녀왔다. 아직 1,000km도 주행하지 못한 320i의 길들이기도 겸해서. 가는 길은 거의 막히지 않았지만 교통량이 적은 것은 아니어서 시원하게 달릴 수는 없었다. 처음 방문한 세종시는 미완의 느낌이 강했다. 아직 한창 공사중이어서 그런지 시내에 덤프트럭이 많이 보였다. 오전 10시쯤 도착했는데 예상대로 도서관 주차장은 이미 만차였고, 도서관 대각선 […]

블랙박스 설치 @ 모토파크

고민 끝에 상시녹화를 위해 보조배터리도 함께 설치했다. 블랙박스: 아이나비 QXD950 mini 보조배터리: 셀링크B 보조배터리를 포함해 2채널 블랙박스를 제대로 설치하는 것은 전문가의 손길이 필요하다고 판단해서 인터넷에서 성지로 불리는 업체를 미리 예약하고 찾아갔다. 오전 근무를 포기하고 수원에서 영등포까지 막히는 길을 뚫고 1시간 반을 운전해 갔는데, 친절히 설명해 주시고 꼼꼼히 작업해 주셔서 매우 만족스러웠다. 설치하시는 모습을 보면서 전문가에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