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자, 어디에도 없었던 방법으로

발뮤다 CEO 테라오 겐의 어린시절부터 발뮤다를 창업해 지금에 이르기까지 이야기를 담고 있다. 책을 쓰며 부모님을 다시 생각해볼 수 있어 좋았다는 그의 에필로그처럼, 그의 삶에 부모님의 영향은 절대적이었다. 그들이 이혼했음에도 불구하고 열정적이었던 어머니와 성실했던 아버지의 사랑과 가르침은 그의 삶에 큰 자산이 되었다. 나는 내 아이에게 무엇을 물려 줄 수 있을까? 나는 정말 멋진 가정에서 자랐다. 그곳은 […]

나는 아마존에서 미래를 다녔다

2015년 11월 실리콘벨리에서 일하는 한국인 엔지니어들을 만날 기회가 있었다. 그들이 속한 회사는 다양했지만,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링크드인, 구글, 페이스북, 넷플릭스, 오라클 유독 피곤해 보였던 아마존 엔지니어들의 모습은 아직까지 잊혀지지 않는다. 저자는 아마존에서 많은 것을 배웠지만, 12년이 결코 행복하지 않았다고 고백한다. 회사를 떠난지 몇 년이 지났는데도, 회사에 출근하지 않아도 된다는 사실에 안도할만큼… 고객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아마존의 비전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