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km

어제 뛴 거리 8km …

지난 목요일 밤에 30분 시간주 이후로 처음 뛴 것 같다. 서울을 오가면서 운동을 못하고 대전에 돌아온 월요일 농구하다가 다리를 다친 이유로 화요일도 쉬었다. 물론 매일 하나씩 증가시키며 팔굽혀 펴기 50개와 윗몸일으키기 100개는 꾸준히 한 덕분에 몸의 균형은 무너지지 않았으나 ㅎㅎ

아직도 농구할 때 입은 타박상으로 약간은 뛰기에 무리가 있었지만, 일요일 대회 전에 뛰어볼 시간이 없을 것 같아서, 동측쪽문에서 시작하여 ETRI를 넘어 학교 정문까지의 약 8km 코스를 뛰기로 작정했다. 그리고 뛰었다 …

오래 쉰 것에 비해서는 잘 뛰었지만, 가장 잘 뛸때에 비하면 다소 지쳐서 중후반에 많이 쳐진 것 같았다. 기록은 대략 42분 …

이번주에 차를 가져와서 계속 나가서 포식해서 살쪘을까 걱정스러웠으나 8km 뛰고 난 후 아침에 일어나 몸무게를 측정해보니 72.6kg …

체지방 측정 기계가 추천(?)해준 적정 체중이 72.5였으니 이제 누가봐도 명실상부한 보통체형이라는 사실!!! 꾸준히 팔굽혀 펴기 윗몸일으키기 하고, 일주일에 두 세번 장거리 달리면서 몸짱 + 강철체력의 소유자가 되어야겠다!

“8km”의 4개의 댓글

  1. 나도 최근에 나름 노력한다고 하는데 니 글들을 보면 절로 고개가 숙여진다 ㅋㅋ 앞으로도 계속 열심히 해라~

  2. 운동을 계속 하면서 강철체력이 되고 뭐 그런걸 기대하지만, 하면 할수록 피곤만 누적된다 =_=; 꾸준히 운동한다고 쉽게 그 운동량에 익숙해지는 건 아닌것 같으다. ㅋ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