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M Classics Mozart Series1 “Mozart`s Piano”


선거의 날인 5월 31일을 기념하여, 대전에 있긴 하지만 그래도 휴일을 기념삼아 클래식을 듣기로 하고 영현형 상운이 지연누나와 함께 대전문화예술의전당을 향했다. 잘 차려입은 사람들이 도도한 표정을 지으며 나타날꺼라는 나의 예상은 완전히 빗나가고, 중학생정도의 애들이 좌석의 80%를 점유한 것 같았다. 숙제라도 있었던 걸까?

Major 곡들은 듣기에 좋았고 연주자들의 솜씨도 괜찮았다. 그러나 중학생 정도의 애들이 많다보니 쉴새 없이 “부스럭”거리는 소리가 났고, 연주가 끝나고 엥콜을 부르는 박수조차 이루어지지 않았다. 요즘에는 Mozart의 serenade를 듣고 있는데, Sonata도 들어봐야 할 것 같다. 들어봤던 곡의 연주를 직접 들으면 더 큰 감동이 밀려오는 법!

그런데 연구실로 돌아와보니 비극적인 선거결과가 …

댓글 남기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