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테크의 99%는 실천이다

재테크의 99%는 실천이다
박용석 지음/토네이도

<한국의 젊은 부자들>의 실천편 이라는 부제를 달고 있는 이 책은 종자돈 만들기, 주식투자, 부동산 투자, 해외투자로 총 4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전편에서는 스스로의 힘으로 부를 일군 젊은 부자들의 이야기를 소개하므로써 재테크에 대한 인식 전환과 돈이 모이는 원리등을 소개하는 데에 초점을 맞추었다면 이 책은 실천방법론에 초점을 맞추었다고 생각한다. 예를 들면 실제로 중국의 주식이나 부동산에 투자하는 방법을 친절하게 알려준다.

1장에서 젊은 부자들이 손익계산서와 대차대조표를 꼼꼼히 작성하며 끊임없이 자금을 관리한다는 사실에 주목했다. 다이어트의 경험에 비추어보아도 성공요인은 하루도 빠짐없이 운동량과 체중을 기록했던 것에 있었기 때문이다. 1장을 읽고 곧바로 대차대조표를 작성하여 순자산을 정리해본 결과 100만원이 조금 넘는다. 빨리 회사에 가서 돈을 벌고 싶다는 생각이 간절하다.

책을 모두 다 읽은 후에 들었던 생각은 돈을 벌 수 있는 방법이 정말 다양하다는 사실. 펀드에 간접투자만을 고려하고 있었는데 외환투자나 해외부동산투자, 재건축 투자등 여러가지 방면에서 투자수익을 올릴 수 있는 기회를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적은 자금으로도 지렛대 효과를 이용하면 충분히 부동산 투자도 가능하다는 점을 기억해야 할 것 같다. 기회는 언제나 찾아오는 것이 아니니까.

저자는 끊임없이 리스크와 공부를 강조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투자이전의 충분한 공부를 통해 스스로 시장을 보는 눈을 개발하며 명확한 원칙을 가지고 기다릴 줄 아는 인내를 배우는 것 같다. 입사 후에 월급을 받고 우왕자왕하지 않도록 충분한 공부를 통해 재테크 계획을 세워봐야겠다.

이 글은 카테고리: 독서에 포함되어 있으며 태그: , , , , (이)가 사용되었습니다. 고유주소를 북마크하세요.

재테크의 99%는 실천이다에 1개의 응답

  1. 님의 말:

    역시 문제는 종자돈이라는거!!

    • reshout 님의 말:

      3000만원으로도 억대의 수익을 남길 수 있는 방법이 있던 걸. 책에서는 중국 부동산 투자가 가능하더군. 3000만원도 종자돈이라고 할 수 있겠지만.

  2. 님의 말:

    2년동안 나름 빡세게 모았는데 3천이 될까말까한다.. 그나마 묶여있는 돈 빼면 2천도 안돼;;

    • reshout 님의 말:

      2년동안 적립식 펀드로 모았으면 충분히 3500은 넘었지 싶다. 2005년의 대박흐름을 탔어야 했는데 말야. 하지만 곧 다시 올테니 넘 아쉬워 말라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