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기 다시 시작!

오늘부로 달리기를 다시 시작하였습니다. 동기를 만들어준 사람은 다름아닌 바로 여자친구입니다. 지난 토요일 아침 직장동료들과 10km 코스에 도전하였습니다. 연습을 충분히 못해서 걱정을 많이 했는데, 1시간 1분이라는 훌륭한 기록으로 완주했다고 합니다. 여자 20등이라고 하네요. 

자랑스럽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한동안 게으름 피웠던 자신이 부끄럽기도 해서 좋은 모습 보여주고 싶어서 올해 하프마라톤을 완주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대학원시절 서른살까지 풀코스를 완주하자고 다짐했었는데, 이제 1년 밖에 시간이 없네요. 올해는 그 전초전으로 반드시 하프를 뛰어야 합니다.
다시 마음속에 독을 품을 시간이 왔습니다. 운동만큼 정직한 것은 없다는 것을 잘 알기에 독한 마음을 가져봅니다. 올해도 못 해내면 평생 그저 그런 인생을 살게 될꺼라는 생각까지 해봅니다.
우선 83kg에 육박하는 체중을 75kg 이하로 줄여야 합니다. 8월까지!~ 팻다운 한병 들이키고 긴팔에 바람막이까지 걸치고 30분을 달렸습니다. 오랜 공백에 비하면 의외로 상쾌하게 달릴 수 있었습니다. 탄천까지 걸어서 오가는 시간을 합하면 총 1시간을 운동에 투자했네요. 평일에는 매일 30분 시간주를 하고 주말에는 시간을 늘려나가는 식으로 훈련을 하고자 합니다. 
샤워하고 난 지금은 얼마나 개운한지 모릅니다. 오늘은 잠도 푹 잘 수 있을 것 같네요. 하프마라톤에 도전할 시점에 아마도 회사일은 절정으로 치달을지도 모르겠습니다만, 밤을 새고 뛰러 가는 한이 있어도 올해는 반드시 하프마라톤을 완주하겠습니다!~ 

대화에 참여

댓글 7개

  1. 탄천에서 자전거 타다가 바람막이 입고 뛰어가는 사람봤는데 (이 날씨에 왠 바람막이냐 이런생각을 하며…) 혹시 너 아니니? =.=

  2. 달리기를 다시 시작하셨다니~! 정말 좋은 결심하셨네요!
    운동이라는게 말씀대로 정말 거짓말이 없는 것 같아요.
    열심히 하면 한만큼 근력과 체력과 정신력으로 고스란히 남겨지는 것 같으니까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뉴발란스 콘텐츠 블로그에서 ‘달리기’과 관련한 이벤트가 진행중이거든요~
    시간나시면 블로그 놀러오셔서 이벤트도 참여해주시고, 함께 친해졌으면 좋겠네요!
    http://nbkorea.tistory.com/69

댓글 남기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