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인화원 경력교육 후기

2010년 3월에 입사하여 업무상의 이유로 경력교육과정을 차일피일 미루다, LG 인화원 2011년 6차(6/13~6/18) 경력과정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익숙함을 사랑하는 저로서는 낯선 사람들과 낯선 환경에서 5박 6일을 보내야한다는 사실이 그리 달갑지만은 않았습니다. 하지만 피할 수 없다면 즐겨야 한다는 만고 불변의 진리를 마음에 담고 인화원으로 향했습니다.

월요일 아침 막히는 경부고속도로를 피하기 위해 새벽같이 출발했더니 인화원에 7시 정도에 도착했습니다. 교육시작 시간이 9시라 차에서 부족한 잠을 보충하기도 하고, 인화원을 둘러보기도 했습니다.

9시가 되자 연암홀에 180명의 경력사원이 모여 반을 나누고 팀을 나누고 그렇게 교육과정은 시작되었습니다.

특이사항은 신입사원의 통과의례로 인식되던 LG메들리를 이번차수부터 경력사원도 해야한다는…

LG메들리란 이런 것입니다.

뭐 이런걸 경력사원한테 시키냐며 투덜대던 우리팀, 첫날은 연습도 하지 않았고, 둘째날, 셋째날도 다른팀의 절반도 안되는 시간동안 짧게 연습하였으나 엄청난 열정으로 3분 58초만에 LG메들리를 완주하였습니다.

젊은 사람들 위주로 편성된 우리팀은 마음이 잘 맞고, 즐거울 만큼만 노력하고 쉴땐 쉬었지만, 팀으로 뭉쳤을 때 역량이 뛰어나서 각종 프로그램에서 상위권을 차지하였습니다. 단체 줄넘기는 무려 54개를 뛰었는데, 정말 오랜만에 다리가 후들거릴 정도로 열심히 뛰었습니다. 2주후에 다시 만나기로 하였습니다. 일주일 사이 정이 많이 들어서 벌써 보고 싶은 팀원들…

솔직히 경력교육 정말 가기 싫었고, 초반에는 빨리 끝났으면 하는 간절한 바램을 가지고 하루하루 버텨나갔습니다. 그러나 지금와서 돌아보면 그렇게 하기 싫었던 LG메들리까지도 모두 즐겁고 유익한 시간이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배움을 통해 어린 시절부터 좋은 느낌을 가지고 있던 LG가 더 좋아졌고, 회사의 비전과 경영이념을 정확히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었습니다. 고객을 향한 사랑, 고객을 위한 가치창조에 일익을 담당할 수 있도록 현업에 복귀하면 열심히 노력해야겠습니다.

 

“LG 인화원 경력교육 후기”의 3개의 댓글

  1. LG메들리를 온라인 상에 유포하는 것을 금지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인화원에서 샘플 동영상 보여드릴 때 말씀하지 않으시던가요?

    1. 제가 업로드한 동영상이 아닙니다.
      원본 동영상을 업로드한 분께 말씀하세요.
      온라인에 이미 유포되어 있는 동영상을 참조했을 뿐입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