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운악산 자연휴양림

아무런 기대없이 신청했는데 덜컥 당첨되어서 지난 주말에는 포천 운악산 자연휴양림에 다녀왔습니다. 참고로 자연휴양림은 성수기에는 추첨제, 비성수기에는 매달 1일부터 선착순으로 예약을 받고 있습니다.

2013-08-10 13.16.13

의정부 오뎅식당에서 부대찌개를 먹고 포천으로 향하던 도중에 차량의 외기온도센서 고장으로 에어컨이 나오지 않아 급히 쉐보레 포천정비사업소에 들르면서 예정보다 2시간 30분을 지체하였습니다.

2013-08-10 17.26.28

덕분에 일정이 꼬여 홈플러스 포천송우점에서 장을 보고 배상면주가 산사원에 들렀다가 운악산 자연휴양림에 도착한 시간은 오후 5시. 예약한 방(노루귀)에 짐을 풀고 바로 저녁을 준비하였습니다.

2013-08-10 17.57.10

이미 많은 가족들이 나와서 즐거운 식사시간을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저도 준비된 화로를 킹스포드차콜로 채우고 토치로 불을 피웠습니다. 캠핑은 아니지만 땀을 뻘뻘 흘리며 BBQ를 준비하는 과정은 역시 즐거웠습니다.

2013-08-10 18.48.36

산사원에서 사온 막걸리와 소고기와, 언젠가부터 BBQ의 단골메뉴가 된 호일야채구이 그리고 자반고등어구이까지 여자친구와 도란도란 이야기 나누면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2013-08-10 19.29.57

BBQ를 즐기고 있는데 운동화에 벌레가 붙어서 깜짝 놀라기도 했습니다. 인터넷으로 찾아보니 암컷 사슴벌레 같은데 이녀석 덕분에 자연속에 있다는 것을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2013-08-10 21.14.30

정리하고 들어와서 빔프로젝터로 영화 “레옹”을 보았습니다.

자연휴양림은 이번에 처음 이용해 봤는데 에어컨도 없고 수건도 드라이기도 없지만 적당한 가격에 자연을 만끽할 수 있어서 참 괜찮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예정보다 시간을 지체하기도 했지만 너무너무 더운 날씨라 등산이나 산책하기가 어려웠는데, 선선한 바람이 부는 가을에 다시 기회가 허락된다면 여유있게 등산도 하고 자연도 충분히 만끽하고 싶습니다.

댓글 남기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