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호 Live

김경호 Live김경호/예당음향 1. Rising Forace2. 자유인3. Aid & Aids4. 슬픈 영혼의 아리아5. 나를 슬프게 하는 사람들6. PULL ME UNDER7. OVER NIGHT SENSATION 만물의 영장 SEPARATE WAYS8. 운명9. QUEEN-MUSTAPHA10. DADDY BROTHER LOVE AND LITTLE BOY11. 금지된 사랑 락음악에 있어서 나는 김경호 Live를 최고의 명음반으로 꼽는다. 락음악을 이상하고 부담스럽게만 생각했던 나의 선입견은 고등학교 2학년 때 축제에서 그 […]

록키 발보아

개봉하면 꼭 보고 싶은 영화였는데, 우연히 어둠의 경로(?)를 통해 받아보게 되었다. 개인적으로 이런 진부한(?) 스토리를 좋아하는 편이다. 노력끝에 원하는 걸 성취하는 스토리! 영화의 초반에는 록키가 동기부여를 얻고, 중반에는 유명한 록키 배경음악과 함께 훈련을 하고, 후반에는 경기를 하는 기존의 흐름을 철저히 답습하고 있다. 록키의 사랑하는 아내 에드리안은 죽었고, 그의 아들은 록키의 그늘에 가려 자신의 삶을 찾지 […]

최재훈 6집 – Return

최재훈 6집 – Return최재훈 노래/도레미미디어 주혁이의 메신저 대화명을 보고 최대훈의 새앨범이 나왔다는 사실을 알고 멜론을 통해 처음 들어보았다. 보컬수련(?)하던 고등학교 시절 경호형과 더불어 흠모하던 위인(?)중에 한명이 최재훈이 였으니 관심이 아니갈수가 없었다. 두 장의 CD로 구성되어 있는데 첫번째 CD는 신곡을 담고 있고 두번째 CD는 라이브 버전의 히트곡을 담고 있다. 나는 두번째 CD 때문에 이 앨범을 샀다고 […]

추억의 겨울, 환상의 계절

디펜스 리허설까지 마치고 홀가분한 마음으로 음악회를 다녀왔다. 오늘 공연의 제목은 추억의 겨울, 환경의 계절로 평소의 분위기와는 조금 다르게 상당히 대중적인 곡들로 프로그램이 구성되었다. 덕분에 가족단위로 아이, 어른 할 것 없이 정말 많은 관객들이 자리를 함께했다. Intermission 이전에는 차이코프스키의 호두까기인형이 연주되었는데, 정말 익숙한 곡들이라서 그런지 귀에 쏙쏙 들어왔다. 개인적으로는 꽃의 왈츠가 가장 듣기에 좋았는데 한동안 핸드폰 […]

각설탕

정말 오래전 부터 꼭 보고 싶었던 영화. 차가운 머리가 지배하는 요즘 나에게 따뜻한 감성이 살아있다는 걸 알게해주었다. 영화평을 살펴보면 “끝부분에서 약간의 감동”, “눈물이 나지 않았다”는 등의 평가가 종종 보이는데, 나는 영화시작에 천둥이 엄마 장군이가 숨을 거둘 때 부터 울기 시작했다. 임수정이 아니였다면 누가 저 역할을 저렇게 잘 해낼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연기가 훌륭했고 동물과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