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적응기 #4

황금연휴가 끝나고 5/4, 5/6에는 어린이집에 보내지 못했다. 이 시기에 우리는 부부는 어쩌면 맞벌이를 계속 할 수 없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을 했다. 나는 다시 아이와 하루 종일 시간을 같이 보내면서 건강히 먹이고 재밌게 놀아주려고 노력했다. 5/7에는 힘들게 어린이집에 보냈는데, 하원할 때 선생님께서 연휴기간에 아이가 많이 성장한 것 같다고, 이제 크게 우는 일이 없어졌다고 하셨다. 선생님의 말씀에서 작은 […]

어린이집 적응기 #3

넷째 주 월요일엔 또 결석을 했다. 아이는 울고불고 발버둥치며 어린이집에 가기를 완강히 거부하였다. 아빠도 회사에 가야해서 어쩔 수 없다는 거짓말도 전혀 통하지 않았다. 이러다 아이가 잘못되는 게 아닌가 싶은 지점에서 나는 또 다시 두 손을 들었다. 다음날부터는 엄마와 같이 등원하기로 했다. 역시 처음엔 가고 싶어하지 않았지만 그래도 평소대비 무난히 어린이집에 보낼 수 있었다. 엄마의 출근이 […]

어린이집 적응기 #2

첫 번째 낮잠 시도에 실패한 후 당분간은 오전에만 어린이집에 보내기로 했다. 아이는 하원 할 때마다 차에 타면 바로 잠에 들었다. 신나게 뛰어 놀아서 피곤한건지, 많이 울어서 지친건지 알 수 없어 답답했다. 선생님께 듣기론 울지 않는 날이 없는 것 같았다. 집에 도착하여 다시 재우려는 시도는 매번 실패했고, 아이는 엄마의 퇴근 길을 마중 나간 차 안에서 잠든 […]

어린이집 적응기 #1

3월 2일부터 보호자와 함께하는 3주의 적응 프로그램이 예정되어 있었는데 코로나19 때문에 계속 미뤄지다, 4월 6일부터 1주의 단축 적응 프로그램을 진행한다는 연락을 받았다. 같은반 12명의 친구 중 8명이 참여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우리 부부는 고민 끝에 가정보육이 가능함에도 불구하고 아이를 보내기로 했다. 아이가 어린이집을 무척 가고 싶어해서 오랫동안 기다려왔고, 언제 끝날지 모르는 코로나19가 진정된 후에 이미 적응한 […]

자녀 명의 증권사 계좌 개설

아이가 어린이집에 간 사이 미래에셋대우 영통WM 지점을 방문하여 아이 명의로 주식 계좌와 CMA 계좌를 개설했다. 조부모님들께서 주신 용돈을 임시로 내 명의 통장에 관리하고 있었는데, 점점 제로에 수렴하는 금리를 보니 예금에만 맡겨 놓으면 안 될 것 같았다. 기본증명서는 온라인에서 발급 받을 수 없어 전날 주민센터에 미리 다녀왔다. 계좌 개설 과정에서 선택해야 할 것 몇 가지 정리해보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