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적응기 #1

3월 2일부터 보호자와 함께하는 3주의 적응 프로그램이 예정되어 있었는데 코로나19 때문에 계속 미뤄지다, 4월 6일부터 1주의 단축 적응 프로그램을 진행한다는 연락을 받았다. 같은반 12명의 친구 중 8명이 참여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우리 부부는 고민 끝에 가정보육이 가능함에도 불구하고 아이를 보내기로 했다. 아이가 어린이집을 무척 가고 싶어해서 오랫동안 기다려왔고, 언제 끝날지 모르는 코로나19가 진정된 후에 이미 적응한 […]

자녀 명의 증권사 계좌 개설

아이가 어린이집에 간 사이 미래에셋대우 영통WM 지점을 방문하여 아이 명의로 주식 계좌와 CMA 계좌를 개설했다. 조부모님들께서 주신 용돈을 임시로 내 명의 통장에 관리하고 있었는데, 점점 제로에 수렴하는 금리를 보니 예금에만 맡겨 놓으면 안 될 것 같았다. 기본증명서는 온라인에서 발급 받을 수 없어 전날 주민센터에 미리 다녀왔다. 계좌 개설 과정에서 선택해야 할 것 몇 가지 정리해보면 […]

육아 다이어트

육아휴직 4개월만에 7kg이 빠졌다. 다이어트 중에만 체중을 확인하는 비겁함 때문에 체중에 신경쓰지 않았던 2019년 12월의 측정값은 없지만 82~83kg 정도로 예상되고, 최근 측정값은 75.6kg이니 약 7kg이 빠진 것이다. 육아휴직 기간에 이루고 싶은 목표 중 하나는 향후 10년을 거뜬히 버틸 수 있는 건강한 몸과 강인한 체력을 만드는 것. 기준으로 삼은 것 중에 하나가 인바디를 측정했을 때 근육, […]

왜 일하는가

LG전자에 경력 입사했던 2010년에 처음 읽었고, 육아휴직 중인 2020년에 다시 읽었다. 2010년에 맡은 일은 이전 회사에서 순수 소프트웨어 개발자였던 나에게 그다지 즐거운 것이 아니었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무엇이든 기회가 주어지는대로 열심히 했다. 그런 태도를 갖출 수 있었던 이유가 이 책에 숨어 있었다. 나는 내면을 키우기 위해 일한다고 생각한다. 내면을 키우는 것은 오랜 시간 엄격한 수행에 전념해도 이루기 […]

코야 사탕

우리집에서 “코야 사탕”은 공갈 젖꼭지를 부르는 말이다. 공갈 젖꼭지를 물고 있으면 쉽게 잠에 들고 스트레스 상황에서 빠르게 안정을 찾기에 부모 입장에선 편리한 면도 있지만, 매일 씻고 소독해야하고 외출할 때마다 챙기는 노고도 무시할 수 없다. 무엇보다 아이가 너무 의지하게 될까봐 걱정이 되었다. 어느날 아내가 잠을 자다가 아이 입에서 떨어진 코야 사탕을 큰 맘 먹고 숨겼는데 사단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