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 참는 아이 욱하는 부모

아직은 아이가 어려서 훈육을 하는 단계는 아니지만, 준비차원에서 미리 읽어보았다. 요즘엔 자기를 둘러 싼 모든 일에 이름을 외치며 의지를 보이는 아이를 지켜보는 기쁨과 ‘잘 가르칠 수 있을까’하는 걱정이 겹친다. 한 단어로 요약하면 ‘역지사지’ 핵심은 아이의 입장에서 생각하기. 훈육은 지금 아이가 내가 원하는대로 생각하고, 행동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혼내는 것이 아니라 세상과 잘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

그로스 아이큐

경영 전략에 대해서는 아직 관심이 크지 않아서 끝까지 읽진 않았다. 핵심 아이디어만 추려보면 아래와 같다. 기업이 성장하기 위해서는 현재 상황에 맞는 여러 전략(성장 경로)을 선택하여 최적의 타이밍에 최적의 순서로 실행해야 한다. 단 하나의 방법은 존재하지 않는다. 여러 기업의 성장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내고 있는 저자 티파니 보바는 이 책에서 10가지 성장 경로를 제시하고, 고객 경험 고객층 침투 […]

열정의 배신

이 책은 자신의 일을 사랑하는 방법을 설명하는데, 흔히 들어온 이야기와 대척점에 서 있다. 한 문장으로 요약하면, 열정을 따라서 직업을 선택하는 것은 매우 위험하며, 자신이 하고 있는 일을 남다른 실력으로 잘해야 일에서 행복을 찾을 수 있다. 조금 더 들어가보면, 훌륭한 직업은 희소하고 가치가 있기 때문에, 훌륭한 직업을 갖기 위해선 희소하고 가치 있는 실력, 즉 ‘커리어 자산’이 […]

2019년 독서목록

12월 중순부터 육아휴직에 들어가면서 독서량을 급격히 늘린 덕분에, 올해는 겨우겨우 21권을 읽어냈다. 책은 우리안에 꽁꽁 얼어붙은 바다를 깨는 도끼여야 한다. 카프카 아쉽게도 올해에는 기존의 생각을 깨주는 책을 읽진 못하였지만, 가장 영향을 많이 준 책을 선택한다면 <나는 왜 이 일을 하는가?>이다. 가장 공감이 많이 되었고 후배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은 <열정의 배신>이다. 이 두 책은 일을 할 […]

배민다움

배달의 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 형제들이 어떤 회사인지 궁금해서 읽게 되었다. 도서관에 예약을 걸어놓고 기다리는 사이에 독일계 회사 딜리버리히어로(DH)에 인수되었다는 기사를 접하면서 김봉진 대표가 어떤 사람인지 궁금해졌고, 그의 강연을 담은 영상도 유튜브에서 몇 개 찾아보았다. 그래서 이 책을 읽을 땐 우아한 형제들이라는 회사보다 김봉진 대표라는 사람에 집중했다. 한양대 경영대학 홍성태 교수가 김봉진 대표와 인터뷰한 내용을 바탕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