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에이지 베스트

우연히 이루마의 음악을 접하게 된 것을 계기로 뉴에이지 음악에 입문하게 되었고, 지인의 추천으로 이사오 사사키의 음악을 함께 듣기 시작했다. 감미로운 피아노 선율에 심취하여, 작년에는 이루마의 콘서트를, 올해에는 이사오 사사키의 콘서트를 다녀왔다. 그리고 이제는 더 나아가 직접 연주하고 싶어 열심히 피아노를 배우고 연습하는 중이다. 그 동안 뉴에이지 음악을 들었던 경험을 바탕으로 ‘내가 좋아하는 사람들과 함께 들었으면 […]

책거리

피아노를 다시 시작한지 21일만에 “어린이 피아노 소곡집”이라는 부제가 들어간 재즈 피아노 책을 끝냈다. 사실 책에 수록된 곡을 반도 배우지 않았으니 끝냈다고 하기는 민망하지만, 선생님의 의도를 추측해보건데, 10여년의 공백을 뛰어넘어 어느정도 감을 회복하는 것이 이 책을 배우는 목표였던 것 같다. 완전히 새로 배우는 것과 다름 없을 것이라 생각하고 시작했는데, 다행히 예전에 배웠던 것이 남아 있어 아주 […]

피아노

어린시절 누구나 음악학원 혹은 미술학원 중에 하나 정도는 다녔을 것이다. 아주 어렸을 때, 아마 국민학교에 입학하기 전에 나는 어머니의 권유(?) 혹은 강요(?)로 예명음악학원이라는 피아노 학원에 다녔다. 나의 첫 피아노 선생님은 엄한 할머니(?) 선생님이였는데 마귀할멈 같은 손으로 내 손을 잡으며 “손이 참 이쁘네. 나랑 바꾸자”고 하셨던 것이 아직도 뇌리에 생생히 남아 있다. 아무튼 나는 그렇게 “어린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