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메모를 읽으며

안드로이드폰에서 다시 아이폰으로 돌아오면서 아이폰5를 사용하던 시절에 작성했던 메모를 읽어보게 되었다. 최근의 경험으로부터 앞으로 내가 어떤 로드맵을 가지고 어떤 노력을 기울여야 하는지 확실히 알게 되었다고 생각했는데, 2013년에 작성한 메모를 읽어보니 그 때에도 이미 알고 있었던 것들이었다. 어떤 회사에 다니고 직위가 무엇인지가 중요한 것이 아니다. 무엇을 이루었는가가 중요하다. 프로그래머라면 소프트웨어로 말할 수 있어야 한다. 오늘 내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