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루미늄 아이맥(iMac) 24인치

맥미니, 맥북, 아이맥 사이에서 방황하다 결국 미친척 하고 아이맥 24인치를 구입해 버렸습니다! 회사에 들어온 이후로 제 자신에게 가장 큰 선물이 되겠네요. ^^; 다소 성급한 구매였지만 몇일 사용해본 결과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작년에 맥북을 사용했던 전력이 있기 때문에 mac osx에 금방 익숙해 질 수 있었습니다. mac osx의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워낙 훌륭하기 때문이기도 하겠죠. 넓고 선명한 화면도 훌륭하지만, […]

아이맥 리퍼 구입 실패

맥북을 사서 즐겁게 사용하다 팔아치운지 벌써 1년이 넘었다. 메인 PC로 사용하기에는 국내 웹환경이 옳지 않아서 아쉬움을 뒤로 하고 맥라이프를 접었었는데, 요즘에는 다시 맥을 사용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아서 전전긍긍하며 지내고 있다. 레오파드도 한번 써보고 싶고, 아이폰 SDK로 어플리케이션 개발도 해보고 싶고… 그래도 가능하면 돈을 굳혀 보려고,  우분투를 설치해 리눅스에 정을 붙여 보려고 애를 써보기도 하고… 회사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