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지방

Polar FT7 심박계

최대한 효율적으로 체지방을 태우기 위해서 가성비 좋기로 유명한 Polar FT7 심박계를 구입하였습니다.

2013-08-17 12.01.57

한국에 정식수입되는 제품이 아니라서 오픈마켓의 구매대행업체를 통해서 구매했고 가격은 대략 11만원선입니다. 아마존에 69달러에 무료배송해주는 판매처가 있었으나 역시 한국으로의 배송은 안되더군요.

2013-08-17 12.03.30

시계와 심박계 그리고 설명서로 구성되어 있는데 사용법이 워낙 간단해서 굳이 설명서를 펼쳐볼 필요가 없습니다.

220에서 나이를 빼면 최대 심박수를 구할 수 있고, 최대 심박수의 70% 근처에서 운동을 해야 가장 효율적으로 지방을 연소시킬 수 있다고 합니다. 시계를 켜보니 생년월일, 키, 몸무게 등을 물어봅니다. 설정을 마치고 나니 제 나이에 가장 효율적으로 Fat Burn을 할 수 있는 심박수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운동할 때 다음과 같은 화면을 통해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제품 검증 및 리뷰를 위해서 집에서 제자리 뛰기를 해 보았습니다.)

2013-08-17 12.14.53

현재 심박수는 91, Fat Burn을 위해서는 137에 맞춰야 함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현재 심박수만 크게 볼 수 있는 화면도 있는데 사진은 못찍었네요.)

2013-08-17 12.15.28

운동시간과 현재시간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2013-08-17 12.15.40

현재까지 소모한 칼로리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FT7에는 메모리 기능이 있기 때문에 운동이 끝난 후 확인할 수 있는 정보를 언제든지 다시 꺼내 볼 수 있습니다.

2013-08-17 12.16.48

운동시간 중 Fat Burn이 효율적으로 이루어진 시간을 확인할 수 있고,

2013-08-17 12.16.38

평균 심박수, 최대 심박수를 확인할 수 있고,

2013-08-17 12.16.29

전체 운동시간과 소모 칼로리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오늘 밤엔 처음으로 심박계를 착용하고 평소처럼 탄천을 달려 보았는데, 22분 22초의 운동시간 중 Fat Burn 구간은 1분 12초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유산소 운동의 목표가 체지방 연소인데, 굉장히 비효율적으로 운동을 하고 있었습니다. 한번 운동하더라도 조금 더 천천히 조금 더 오랫동안 뛰는 편이 유리하다는 것을 심박계를 통해 알았으니 앞으로는 효율적인 운동을 통해 더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건강검진

학교에서 무료로 제공하는 건강검진을 어제 받았다. 물론 건강검진을 받아야 기숙사에 들어갈 수 있긴 하지만, 내년에 기숙사에 들어가는 일은 없어야 하겠지. 어제는 졸업사진을 찍는 날이기도 했는데 워낙 프로필 사진과 그룹사진을 찍는데 시간이 오래 걸려 기다리는 시간에 정장차림으로 건강검진을 다녀왔다.

대부분의 검사항목이야 이미 많이 받아봐서 별로 흥미가 없지만 모두들 체지방측정에는 관심이 많다.  체지방 측정과 스트레스 검사는 원하는 사람에 한해서 이루어지고 검사결과를 프린트해서 주기 때문에 검사 후에 이를 살펴보고 주변사람과 비교해보는 재미가 있다.

한창 달리기를 해서 살이 빠지고 있던 작년과  간간히 운동을 하는 올해의 결과는 조금(?) 달랐다. 외형적인 변화는 일단 신기하게도 키가 컸다! 177.6cm에서 178.1cm가 되었고 몸무게도 늘어서 75kg에서 78.6kg이 되었다. 체지방률은 17.9%에서 19.3%로 증가했으며 적정체중은 74.6kg이라고 한다. (작년 72.8kg)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벌크의 향상!

지방량을 4kg만 줄이면 바람직한 몸매! 요즘 운동을 꾸준히 안하고 양껏 먹었더니 살이 많이 쪘는데, 새벽에 학원갈 생각하면 밤에 뛰기가 부담스럽다. 쌀쌀한 날씨에 뛰는 기분도 그다지 반갑지 않고. 꾸준히 달리던 작년에는 감기와 소원하게 지냈었는데 최근에는 환절기를 맞아 감기를 달고 산다. 뭔가 대책이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