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람보, 아놀드

마람보, 아놀드 (MALAMBO, Anold) 새로운 내 가족의 이름이다. 김혜자님의 “꽃으로도 때리지 마라”를 읽고 해외후원을 결심했고, 한비야님의 “지도 밖으로 행군하라”를 읽고 해외후원한 사실이 너무나 뿌듯했다. 후원을 시작한지 4,5달이 지났을까 기다리고 기다리던 후원 아동 카드가 도착했다. 좋은 일은 남이 모르게 조용히 하는 것이 미덕이겠지만은 나는 내가 후원한다는 사실을 숨기지 않았다. 더 많은 사람들이 우리보다 어렵게 사는 이웃이 […]